수명이 길어질수록 의약품의 소비 기간이 연장된다. 제약 회사는 의약품을 보다 효율적으로 만들어 이 과제를 만족시킬 수 있는가?

Continuous processing

제약 업계는 지금 그들 자신이 만들어낸 당면 과제에 직면해 있습니다

제약 업계가 만들어낸 제품의 효과가 뛰어나기 때문에 사람들의 수명이 연장되었고, 전 세계적으로 의약품에 소비하는 전체 금액은 사람들이 감당할 수 있는 비용의 한계에 이르렀습니다. WMFTG는 제약회사들의 대응 방안을 고려하여, 업계 최고의 전문가와 협업하면서 그들이 신약을 더 빠르게, 낮은 비용으로 공급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논의하였고, 이를 통해 증가하는 노령 인구와 빠듯한 의료비 예산에 대비하고자 합니다. 

오늘 발표된 최신 보고서는 미 국립 바이오프로세싱 연구 및 교육 기관(National Institute for Bioprocessing Research and Training), 오하라 테크놀로지(O’Hara Technologies), 그리고 WMFTG가 공동으로 작성하였습니다. 

한국인의 평균 기대 수명은 1960년에 비해 29년 이상 늘어났고, 그 결과 만성 질환을 앓고 있는 사람 또한 늘어났습니다. 이는 의료보험이 추가적인 치료에 드는 비용을 부담해야 한다는 부담으로 다가왔고, 이로 인해 제약 회사들은 의약품을 더 효율적으로 제공하라는 압박을 받게 되었습니다. 정부의 규제로 인해 의약품 상환 가격에 심각한 제약이 있는 아시아 지역에서는 상황이 훨씬 더 심각합니다. 이러한 부담은 모든 약품 개발 단계 및 제조 프로세스에서 최소한의 원가만을 사용해야 한다는 것으로 이어집니다.

신약 생산은 제조 기술의 진보에 의존해왔지만, 이를 뛰어넘는 혁신이 필요합니다. 미 국립 바이오프로세싱 연구 및 교육 기관의 교육 국장 John Milne. 오하라 테크놀로지의 기술 국장 Jim Marjeram, WMFTG 튜빙 제품 관리자 Chris Palmer 박사가 공동으로 작성한 최신 보고서에서는 지속적인 처리의 증가와 이것이 의약품 제조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논의합니다. 

“지속적인 처리는 새로운 컨셉이 아닙니다.” Jim Marjeram이 말합니다. “제약 업계는 규제에 대한 우려 때문에 상대적으로 이 개념의 도입이 늦어졌습니다. 시간이 지난 지금 제약 업계 사람들은 지속적인 처리에 대한 장점을 이해하고 있어 우리에 대한 관심이 생겨나기 시작했습니다.”

John Milne가 말을 이어갑니다. “서로 다른 처리 시스템의 통합 및 규제 요건 충족 등, 지속적인 처리 시스템은 많은 기술적인 과제를 안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신기술의 도입을 지연시켜서는 안 되지만 각각의 공정에 대한 최선의 옵션을 설계할 때는 신중한 검토가 필요합니다.” 

이 기사를 다운로드하시면 지속적인 제조에 대한 제약 업계 전문가들 각자의 관점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제품 찾기

  • 현지 연락처 찾기

  • 도움말 및 권장 사항

    고객 서비스

    전화: +82 (0) 32 820 3973

    팩스: +82 (0) 32 811 0321

    여러분께서는 저희에게 이메일 을보내시거나 가까운 판매 대리점에 연락하시기 바랍니다.